회원 로그인
회원 가입
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.
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.
경기남부저널를 SNS에 공유하세요

칼럼&사설 | 연재 | 맛집&명소
칼럼&사설    |  커뮤니티  | 칼럼&사설
  • 전체게시물 60건 / 1페이지
    아름다운 금강산 경치에 넋을 잃고 바라보다가 그만 용궁으로 돌아갈 때를 놓친 거북이도 반한 금강산 만물상과 전통 한옥 기와 처마 곡선의 자태를 그림으로 그려낸 동양화가의 예술의 극치(極致)를 볼 수 있다.        백파 김철완 화백은 수묵담채를 기초로 전통 산수와 고궁, 사찰, 전통가옥 등 기와집을 그려내는 동양화가다. 한국미술협회 서예 문인화, 한국화 초…
    박우열 | 21-06-22
    어떤 일을 했고, 어떤 글을 읽고, 어떤 생각을 했는지 지난 4년을 돌아봅니다. 나름 하고 싶은 이야기와 해야 할 이야기를 찾아 정책을 발굴하고 이를 토대로 용인지역의 취약계층의 복지정책에 도움을 주고자 노력하였습니다. 그리고 16년 동안 대형신문들이 외면한 사건. 생존권 투쟁으로 밤잠을 못 자는 시민들의 입이 되고자 했습니다.   그런데 사람이 두 가지 일을 하는 것이 쉽지만은 않습니다. 사업…
    박우열 | 21-05-25
    지난 4월 28일 고(故)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유족은 고인이 수집한 미술품 2만3000점을 국가에 기증하기로 결정했다. 용인지역에서도 시민단체와 오프라인 인사들의 첼린지행사로 유치열기를 고취하고 있으나 용인시 공무원들의 진행속도는 지지부진하다는 혹평을 받고 있어 과연 유치경쟁에 타 지자체와 차별성에서 우위를 점할지 의문이다 전국 지방자치단체에서 유치 신청한 사항을 언론보도내용을 분석해보면 '이건희 미술관'…
    박우열 | 21-05-22
      임진왜란 당시 일본은 조선 도공(도자기 기술자) 400명을 끌고, 도자기 원자재를 일본으로 가져갔다. 고온이 있어야 하는 도자기 가마 기술이 일본 철기 가공 기술 발전에 큰 기반을 마련했다.   이후 도자기는 일본에서 서양으로 많이 팔려나가게 되었고, 일본의 경제를 살리는 원동력이 되었다. 반면, 조선은 기술과 상공업을 천시해 나라가 몰락의 길로 접어들었다.  고려 …
    박우열 | 21-05-09
    어릴 적 또래 친구들과 노는 방법이라곤 땅에 그림을 그려 게임을 하거나 뒷동산과 들판을 정신없이 뛰어다니는 것이었다. 하지만 세월이 흘러 아이들이 놀던 논과 밭엔 아파트가 들어서고, 학교가 끝나면 아이들은 학원을 다니느라 더 이상 놀 시간도, 땅도, 놀이터도 사라졌다. 그런 와중에 용인시는 정보시스템을 이용한 게임사업을 하였다.   아이들은 자유롭게 상상하며 놀이라는 게임을 통해 사회적 관계를 맺…
    박우열 | 21-04-05
      질문이 곧 공부다. 초등학교부터 대학을 다니면서 대한민국 학생들의 공부는 얼마나 암기를 잘하느냐에 따라 삶의 대우가 달라졌다. 한 마리의 용이 되기 위해 그 아름다운 시인들의 시도 감흥 없이 외웠다.   수학 문제도 토씨 하나 틀리지 않고 풀이 방법을 외워 풀었다. 미래가 펼쳐질 꿈을 키워야 할 우주를 보고 우리는 무조건 외워야 했다. 역사도 시대순을 외워야 했고 사건도 왜 발…
    박우열 | 21-03-24
    ‘법화산(法華山)’ 용인 구성의 중심이 되는 산 중 하나다. 지리적으로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과 기흥구 마북동ㆍ청덕동ㆍ언남동, 처인구 모현면을 아우르고 있으며 법화산에서 시작한 물줄기가 마북천ㆍ청덕천을 거쳐 탄천이 되어 한강에 이른다고 하니, 과연 이름에 걸맞은 산이라 할 수 있겠다.   용인시청에서 안내하고 있는 등산로 코스는 총 8개다. 죽전 야외음악당, 경찰대학교 정문, 물푸레마을 풀벌레공원과…
    박우열 | 21-03-21
    LH의 땅투기 사건에 대한 파장이 점점 커지고 있다. 정부와 지자체 및 수사기관도 못 믿겠다면 주민들이 직접 나서고 있는 가운데, 하이닉스 및 반도체클러스터 입주 지역으로 선정된 이웃 용인 원삼면 지역 주민들이 직접 등기부 열람등을 통해 투기 관련자들을 색출하고 있다.    게다가 지역내 토지매매와 관련해서는 아무래도 지역 주민들이 더 잘 알고 있을 터. 좀 전에 전해 들은 바로는 L…
    박우열 | 21-03-18
      독도가 우리 땅임을 대외에 알렸던 결정적 인물이 바로 노비 출신 안용복이다. 17세기 80여 년간 일본은 독도에서 불법어로 활동을 한다. 안용복은 36세로 키 140cm, 일본말을 할 수 있는 왜관을 출입하던 상인이었다. 안용복은 울릉도, 독도에서 나오는 풍부한 자원을 일본 어부들이 포획하는 것을 알고, 그는 1693년 4월 27일 일본으로 건너가 돗토리현 오타니 가문에 도착하여 사무라이 …
    박우열 | 21-03-05
      2018년 2월 강남대학교에서 “4차산업 시대 우리의 역할”에 대해 용인시민들과 포럼에 참석하여 주제를 발표했다. 포럼이 끝난 후 방청객 중 한 분이 4차산업 시대, 무슨 뚱딴지같은 말을 하느냐고 싫은 소리를 들은 적이 있다.    코로나 비대면(비대면) 시대로 4차산업 시대가 성큼 다가옴을 느낀다. 초연결사회(hyper-connected society)는 지구촌 자체가…
    박우열 | 21-03-04
      대한민국이 저출산 해결을 위해 12년간 쏟아부은 돈은 126조이다. 지자체들이 선심 쓰는 듯 지원하는 인센티브 출산장려금이 실패했다는 것이다. 2020년 12월 말 기준으로 우리나라 주민등록 인구는 2019년보다 2만 838명이 줄어 5182만 9023명이 되었다. 다시 말해 출생자보다 사망자가 더 많은 인구소멸 나라가 된 것이다.   자세하게 살펴보면 2018년 한국의 합계…
    박우열 | 21-03-02
    시간이 멈춘나라 라오스, 한류와 새마을운동으로 그들을 잠에서 깨운다.
    라오스는 우리나라 사람들도 선호하는 청정 관광 국가이다. 아름다운 자연과 순수한 사람들이 많은 곳이기에 몸과 마음을 편하게 힐링하기에는 제격인 곳이다.   그러나 관광지 가 아닌 하나의 국가로 바라본다면, 라오스는 매우 후진국이다. 국토는 남한의 3배에 이르지만 인구는 700만 명 정도. 1인당 GDP는 채 2500달러가 되지 않아 세계에서 140위권에 달한다.   세계 12위 국가…
    박우열 | 21-03-02
    김순태 박사
    인구 29만명의 수도권 외곽 작은 농촌에 불과했던 24년 후 지금의 용인시는 4배에 육박하는 110만 인구로서 바야흐로 수도권 배후지역에 가장 핫한 지역으로 떠오르고, 지방자치법 개정이 초읽기에 들어가는 지금 용인특례시를 앞두고 있다. 김순태 박사 (용인거주, 경영학박사, 전 국무총리실 제주특별자치도 사무처 도시개발 재직)   경기도 제1의 명품도시로 가는 중요한…
    박우열 | 20-10-19
    추석민심에 즈음하여 코로나19. 정부지원금, 남북관계. 공무원피살사건등등 국민들은 어느정당이 잘하는지 밥상마리에서 형제들과 의논을 개진하는데 결론이 나지 않고 일방적인 논리만이 판을 치고 언성이 높아지고 있다. 왜 서로의 의견을 귀담아 듣지않는 것일까? 역사적으로 서로를 이간질하는 버룻이 곧 정치라고 생각을 하는 것 같아 씁쓸하다후삼국 시대가 도래하기 전인 남북국시대, 날로 강성해지는 발해의 존재는 삼…
    박우열 | 20-10-04
    -용인시청 및 산하단체 등 행정기관 출입 자제와 방역임무 실천 결의-
    용인기자협회(회장 최재은)는 코로나 사태가 최근 심각한 수준으로 전염이 확산 되면서 정부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시행이 검토되고 있는 가운데, 용인시청 및 산하단체 출입을 자제하고 방역지침을 준수하는 ‘코로나 시국에 임하는 기자의 자세’ 성명서를 발표하였다.          지난 8·15 광화문 집회시 코로나의 전염이 전국으로 확산되면…
    박우열 | 20-08-28

   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
    커뮤니티의 최신글
      전통 기와지붕과 금강산 만물상…. 민족의 魂을…
      2021년 6월의 여름을 멋지게 살고 싶어집니…
      지방자치단체들이 '이건희 미술관'을 유치전에 …
      도자기 가마터 용인, 세종사이버대학교 군경상담…
      어린이들이 꿈꾸는 동화같은 용인시를 만들어 가…
      외우기만 하는 공부가 나라를 망친다.
      즐거운 산행, 용인 법화산에 오르다. [고찬석…
      [용인 원삼 주민들 뿔났다.]
      독도가 우리나라 영토인 이유와 지켜야 할 이유
      4차산업 시대 대한민국 학생들의 미래
    경기남부저널 - 경기남부저널 , 생활정보, 인물대담, 칼럼사설, 시민투고 기사, 포토 제공 2021년 08월 04일 | 손님 : 56 명 | 회원 : 0 명
    뉴스종합
    전국시사 
    경기시사 
    정치시사 
    경제·IT시사 
    사회시사 
    교육시사 
    환경시사 
    기획취재
    기획취재 
    인물탐방·대담 
    기업탐방 
    독자기고 
    여론시사광장 
    커뮤니티
    칼럼&사설 
    연재 
    맛집&명소 
    시민정보
    주요행사안내 
    포토포토 
    동영상
    영상뉴스 
    용인시 
    문화공연 
    여행&맛집 
    생활&연예 
    건강&스포츠 
    생활정보
    유익한 생활정보 
    업소추천 
    가볼만한 곳 
    회원가입약관   |    개인정보처리방침   |   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   |    청소년보호정책   |    광고제휴문의   |    기사제보   |    오시는길
  • 경기남부저널 | 주소 :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313번길 20-25, 201호
    제보ㆍ광고문의 : 031-334-6665 | 팩스 : 031-334-6675 | E-mail : dentsuik@hanmail.net | 발행인:박우열 / 편집인:박우열
    인터넷신문 등록일 : 2018.01.04 | 등록번호 : 경기, 아 51774호 | 사업자등록번호 : 324-26-00565 | 청소년보호책임자 : 박우열
    Copyright© 2018~2021 경기남부저널 All right reserved
    기사제보
    광고
    제휴문의
    청소년 보호
    상담자
    지정 및 공개
    
    031-334-6665
    기사제보, 제휴, 광고 전화 주세요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