회원 로그인
회원 가입
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.
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.
경기남부저널를 SNS에 공유하세요

칼럼&사설 | 연재 | 맛집&명소
연재    |  커뮤니티  | 연재
내 사건 기록, 어디까지 볼 수 있나요?  
안녕하세요, amp<검찰 내비게이션amp> 입니다
카카오톡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주소복사
작성자 박우열 작성일 18-09-23 20:49
 
안녕하세요, amp<검찰 내비게이션amp> 입니다. 올해부터 시행된 형사소송법에 따라 이제는 일반인 누구든지 형사재판 기록의 열람,등사를 검찰청에 신청할 수 있게 됐습니다. 이제는 국민의 알권리가 중요한 시대가 됐다는 말이겠죠. 하지만, 자기의 재판 기록이라 하더라도 열람·등사권이 일정부분 제한된다는 사실, 알고 계신가요? 지금부터 검찰청 민원실에 사건 기록 열람을 신청한 나민원씨를 만나보겠습니다.

야근 후 집으로 귀가하던 나민원씨. 집 앞 횡단보도에서 그만 신호를 무시한 차량에 치이는 사고를 당했습니다. 그러나 가해자는 터무니없는 합의금을 제시했고, 나씨는 그 합의금을 거절했는데요. 그 사이 법원에서는 가해자에게 벌금형을 확정하고 말았습니다. 판결을 납득하지 못하고 소송을 제기하기로 한 나씨. 소송을 위해서 나씨는 자신의 확정된 사건기록을 어디까지 열람할 수 있을까요?

수사관: 네, 교통사고를 당한 나민원씨는 본인의 진술서류는 물론, 피의자신문조서와 같은 타인의 진술서류까지도 열람·등사를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. 열람·등사의 가장 큰 원칙은 ‘본인이 진술하거나 제출한 서류에 한정’된다는 것입니다. 하지만, 교통사고를 당한 나씨의 경우에는 대검예규 ‘업무상과실치사상 사건기록에 대한 특칙’에 의해 예외적으로 가해자가 진술한 조서까지도 열람·등사를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. 다만, 타인의 명예나 사생활 침해가 우려되는 등의 형사소송법이 정한 사유가 있는 경우에는 열람 등사가 제한될 수도 있습니다.

네, 자신의 재판기록이라 하더라도 다른 사람의 명예나 사생활 침해가 우려될 경우엔 열람·등사가 제한될 수 있다는 사실. 검찰청 민원실을 찾을 때 미리 기억해두시는 게 좋겠죠? amp<검찰 내비게이션amp>, 다음 이 시간에 찾아뵙겠습니다.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
커뮤니티의 최신글
  [칼럼] 명품용인 어메니티(Amenity)조건
  발해와 신라의 대립에서 얻는 교훈
  용인기자협회, 코로나 예방에 임하는 …
  ‘친절한 용인시’ 불가능 한가?
  처인구는 혐오시설을 설치하는 장소인가?
  2년 동안 의정활동 평가는? 더 좋은 용인시를…
  현수막 정치, 당선되신 의원님과 승진하신 공무…
  허위 네거티브로 용인시의회 의장 출마자 방해 …
  개인 자재 창고처럼 사용되는 ‘인도’
  용인시의회 의장선거 어디로 가나?
경기남부저널 - 경기남부저널 , 생활정보, 인물대담, 칼럼사설, 시민투고 기사, 포토 제공 2020년 12월 04일 | 손님 : 49 명 | 회원 : 0 명
뉴스종합
전국시사 
경기시사 
정치시사 
경제·IT시사 
사회시사 
교육시사 
환경시사 
기획취재
기획취재 
인물탐방·대담 
기업탐방 
독자기고 
여론시사광장 
커뮤니티
칼럼&사설 
연재 
맛집&명소 
시민정보
주요행사안내 
포토포토 
동영상
영상뉴스 
용인시 
문화공연 
여행&맛집 
생활&연예 
건강&스포츠 
생활정보
유익한 생활정보 
업소추천 
가볼만한 곳 
회원가입약관   |    개인정보처리방침   |   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   |    청소년보호정책   |    광고제휴문의   |    기사제보   |    오시는길
  • 경기남부저널 | 주소 :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313번길 20-25, 201호
    제보ㆍ광고문의 : 031-334-6665 | 팩스 : 031-334-6675 | E-mail : dentsuik@hanmail.net | 발행인:박우열 / 편집인:박우열
    인터넷신문 등록일 : 2018.01.04 | 등록번호 : 경기, 아 51774호 | 사업자등록번호 : 324-26-00565 | 청소년보호책임자 : 박우열
    Copyright© 2018~2020 경기남부저널 All right reserved
    기사제보
    광고
    제휴문의
    청소년 보호
    상담자
    지정 및 공개
    
    031-334-6665
    기사제보, 제휴, 광고 전화 주세요.